bemyfriends.com
Cookie Policy
This website uses cookies that are required for operations. You may allow or block some items through cookie settings. For more details, please check the Cookie Policy.

비마이프렌즈, 서우석 前 위버스컴퍼니 대표 영입하며 글로벌 서비스 확장 박차

export


서우석 공동대표 선임...

비스테이지(b.stage) 서비스 글로벌 확장하며 크리에이터 이코노미 선도




2022년 1월 11일 – 글로벌 팬덤 비즈니스 전문 스타트업 비마이프렌즈가 서우석 前 beNX(現 위버스컴퍼니)  대표이자 하이브 기술고문을 공동대표(이하 대표)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서 대표는 신개념 팬덤 플랫폼 서비스 비스테이지(b.stage)의 해외 서비스 진출과 비마이프렌즈의 비즈니스 전략을 총괄하며 글로벌 크리에이터 이코노미를 선도할 계획이다.


서 대표는 딜리버리 히어로, GS Shop 등 여러 국내 유망 기업에서 기술 및 전략투자를 이끈 핵심 인물이다. 특히 하이브의 플랫폼 자회사인 beNX를 설립하여 위버스와 위버스샵을 성공적으로 출범하고, 팬덤 메커니즘 기반의 플랫폼을 개발 및 운영해 220여 개 국가에 걸친 크로스보더 이커머스를 이끌며 방탄소년단(BTS) 등 K팝 아티스트들의 팬 이코노미 글로벌화에 큰 기여를 한 바 있다. 


비마이프렌즈 배상훈 대표는 “서우석 대표의 합류로 비마이프렌즈가 국내를 넘어 세계 시장을 선도할 경쟁력을 갖추게 되어 매우 기쁘다. 앞으로 세상의 모든 크리에이터가 본인의 콘텐츠에 대한 오너십을 가지고 플랫폼 제약 없이 수익창출을 할 수 있도록 에코시스템 구축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우석 대표는 “비마이프렌즈는 이미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역량을 모두 갖췄다”며, “앞으로 국내외 파트너 에코시스템 및 전략적 글로벌 비즈니스 확장에 집중하여 글로벌 크리에이터 이코노미의 중심에 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포부를 밝혔다. 


비마이프렌즈는 크리에이터들이 세상에 하나뿐인 본인의 플랫폼을 만들고 팬덤 강화와 수익창출이 동시에 가능한 플랫폼 서비스 비스테이지(b.stage)를 개발한다. 2021년 창립 직후 25억 시드 투자를 유치한 비마이프렌즈는, 11월 말 비스테이지 국내 베타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지난 1월 5일, 80억 투자 유치와 함께 글로벌 베타 서비스를 오픈했다. 



Share thislinkedinnaver

We love sharing our stories with the world.

If you want to feature bemyfriends or hear about the future of the creator economy, get in touch.

See all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