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myfriends.com
Cookie Policy
This website uses cookies that are required for operations. You may allow or block some items through cookie settings. For more details, please check the Cookie Policy.

이민구 전 삼성SDS 북미법인 최고사업책임자(CBO), 글로벌 팬덤 비즈니스 솔루션 스타트업 비마이프렌즈 사외이사 선임

export

비마이프렌즈, 북미 크리에이터 이코노미 본격 진출을 위한 포석 마련

2021년 10월 18일 - 팬덤을 보유한 모든 비즈니스 영역에서 사용 가능한 글로벌 팬덤 비지니스 솔루션 스타트업 비마이프렌즈(이하 비마이프렌즈)가 이민구 전 삼성SDS 북미법인 최고사업책임자(CBO)를 사외이사로 선임했다.


비마이프렌즈는 지난 7월말 열린 주주총회에서 이 전 CBO를 사외이사로 선임했다고 18일 밝혔다. 임기는 3년이다. 


이 전 CBO 영입을 통해 비마이프렌즈의 D2C (Direct to Customers) 솔루션 b.stage 출시와 함께 북미 크리에이터 이코노미로의 본격 진출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 비마이프렌즈의 경영진에도 풍부한 경험을 더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전 CBO는 미국 오하이오 주립대 경영학과를 졸업했으며, 존스홉킨스대 정보통신 시스템 석사와 조지워싱턴대 시스템 엔지니어링 박사 학위를 받았다

미국 록히드마틴 CTO를 역임한 이 전 CBO는 2010년 삼성SDS 북미법인에 합류하여 약 11년간 전략 및 사업개발을 이끌었으며, 최근 맥도널드의 전 CEO 돈 톰슨이 설립한 혁신 스타트업 투자펀드 회사인 클리블랜드 애비뉴에 매니징 파트너(Managing Partner)로 합류했다. 


비마이프렌즈는 팬들과 직접 소통하고 컨텐츠 공유부터 수익창출까지 모두 손쉽게 한 곳에서 가능한 SaaS 솔루션 b.stage를 자체 개발중이며, NHN KCP, EXIMBAY, 하나로 TNS 등 글로벌 사업 지원을 위한 결제, 물류 등 에코시스템도 파트너십을 통해 지속 확대하고 있다. 


비마이프렌즈는 2021년 1월 설립하였으며, b.stage는 올해 말 출시 예정이다.

Share thislinkedinnaver

We love sharing our stories with the world.

If you want to feature bemyfriends or hear about the future of the creator economy, get in touch.

See all articles